최종편집시간 : 2017년 01월 23일 18:20:47
신한은행, 설명절 뱅버드 운영 및 세뱃돈 이벤트 실시
기사본문
등록 : 2017-01-12 16:54
  가
  가
    인쇄하기
이나영 기자(ny4030@dailian.co.kr)
신한은행은 설명절을 맞아 귀향길에 신권 교환과 은행업무를 위해 이동점포인 뱅버드를 운영하고 유용한 세뱃돈 관리를 위해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12일 밝혔다.

뱅버드는 귀성행렬이 시작되는 오는 26일부터 이틀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해안고속도로 화성휴게소(하행선)에서 운영되며, 운영기간 중 신권 교환 외에 예금상담 및 통장정리 등의 은행 업무도 가능하다.

또한 신권을 담을 수 있는 설날 세뱃돈 봉투를 무료로 제공하며, ATM기를 통해서 신권인출이 가능해 대기시간이 크게 축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세뱃돈 저축하고 2017년 황금닭을 내품에' 이벤트는 1월 31일부터 2월 15일까지 주요 적립식상품)을 5만원 이상 신규 가입하거나 추가불입한 만 20세 이하 고객을 대상으로 순금닭 1돈, 인스탁스카메라, 문화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추첨해 제공한다.

당첨자 발표는 2월 22일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설연휴 기간 중 급하게 은행업무를 봐야 할 경우 이동점포인뱅버드와 디지털키오스크를 통해 해결이 가능하다"며 "세뱃돈 저축하고 2017년 황금닭을 내품에 이벤트는 설명절에 받은 세뱃돈으로 경제교육 및 꾸준한 저축습관을 키워주는데 도움을 주고자 마련했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나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