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동남권 창업기업 육성 위해 UNIST와 '맞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6일 20:22:56
    BNK금융, 동남권 창업기업 육성 위해 UNIST와 '맞손'
    기사본문
    등록 : 2018-10-30 10:17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BNK금융그룹은 30일 동남권 창업생태계 조성과 혁신기술 보유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협약을 기반으로 UNIST는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스타트업을 발굴해 창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BNK금융은 이런 창업기업들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경남은행과 BNK투자증권 등 계열사를 통해 그룹 차원에서 UNIST 혁신기술 기반 스타트업 투자와 자금조달, 창업기업 IR기회 제공, 기업공개(IPO) 등 종합 금융 컨설팅을 제공할 방침이다.

    앞으로 UNIST에서 발굴한 스타트업들은 초기 자금조달, 전문가 멘토링과 금융서비스 지원, 후속 자금투자까지 성장 전 기간에 걸쳐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BNK금융도 그룹 CIB부문의 사업다각화 및 성장 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 투자 활성화를 통해 그룹의 미래 수익성 확보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무영 UNIST 총장은 "양 기관이 지역 혁신기술기반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견고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수 있어 매우 의미가 깊다"며 "BNK금융그룹과의 협력은 동남권 전체의 창업생태계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지완 BNK금융 회장은 "UNIST와 BNK가 상호 든든한 동반자로써 함께 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현재 동남권 주력산업이 매우 어려운 시기로 이번 UNIST와의 협력을 통해 동남권 창업생태계를 더욱 강화하고 이러한 신성장 동력을 바탕으로 지역경제를 살리며 BNK금융그룹의 경쟁력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