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매체들, 2018 방탄소년단 新기록 집중 조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4일 13:05:47
    해외 매체들, 2018 방탄소년단 新기록 집중 조명
    기사본문
    등록 : 2018-12-22 17:10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빌보드와 롤링스톤 등 주요 음악 매체들이 2018년 방탄소년단이 기록한 성과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빌보드와 롤링스톤 등 주요 음악 매체들이 2018년 방탄소년단이 기록한 성과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18일(현지시간) “올해의 차트 기록들”이라는 기사에서 방탄소년단이 올해 발매한 LOVE YOURSELF 轉 'Tear' 와 LOVE YOURSELF 結 ‘Answer’ 2장의 앨범 모두 '빌보드 200'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점을 2018년도 가장 주목할만한 기록으로 뽑았다.

    이에 앞서 빌보드는 17일 “케이팝이 전세계에서 영향력을 넓히는 동안 방탄소년단은 장르의 벽을 허물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 최고 기록을 보여준 연말 결산 차트를 언급하며 “방탄소년단은 케이팝 장르를 뛰어 넘었다. 과거 한국 가수가 보여주지 못했던 방식으로 빌보드의 주요 차트에서 급성장했다”고 전했다. 또, “방탄소년단은 소셜 50 차트에 이름을 올린 최초의 한국 그룹”임을 강조하며, “방탄소년단이 보여준 성과를 통해 케이팝 아티스트와 음악 활동에 대한 관심이 점차 커지고 있으며, 케이팝이 건강하게 성장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롤링스톤 역시 지난 14일 ‘올해의 베스트 팝 앨범 20 (20 Best Pop Albums of 2018)’과 ‘올해의 베스트 송 50 (50 Best Songs of 2018)’을 선정해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轉 'Tear'와 타이틀곡 ‘FAKE LOVE’가 한국 가수 중 유일하게 순위에 올랐다.

    롤링스톤은 “방탄소년단의 앨범은 최고의 성적 이상의 의미를 지닌다. 방탄소년단은 그들의 언어(한국어)와 스타일을 내려놓지 않고서도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보여줬다”며 특히 “’FAKE LOVE’는 미국 대중 음악 시장에서 언어의 장벽을 뚫고 케이팝 그룹의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뉴욕타임스가 발표한 ‘올해의 베스트 송 65 (The 65 Best Songs of 2018)’에 LOVE YOURSELF 轉 'Tear' 타이틀곡 ‘FAKE LOVE’와 인트로곡 ‘Singularity’가 포함됐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