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이종석 첫 티저 '설렘'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1일 16:29:42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이종석 첫 티저 '설렘'
    기사본문
    등록 : 2019-01-06 08:56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배우 이나영과 이종석이 주연을 맡은 tvN 새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이 첫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tvN

    배우 이나영과 이종석이 주연을 맡은 tvN 새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이 첫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출판사를 배경으로 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한때는 잘나가는 카피라이터였던 고스펙의 경단녀(경력 단절 여성) 강단이(이나영)와 '문학계의 아이돌' 스타작가 차은호(이종석). 인생 2막을 시작하는 강단이와 특별한 인연으로 엮인 '아는 동생' 차은호가 만들어갈 '로맨틱 챕터'와 함게 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분투를 담아낸다. 특히 9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한 이나영과 배우 이종석의 만남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5일 공개된 티저 영상은 '로맨스는 별책부록'만의 따뜻한 감성 위에 로맨스 텐션을 담아냈다.

    햇살이 비치는 도서관에서 책장을 넘기던 이나영은 '시간을 되돌려 과거로 돌아가고 싶은 날이 있다면, 딱 그 순간이다'라는 문구를 보고 누군가를 떠올린다. 책장 너머 살짝 비친 이종석의 실루엣을 바라보며 미소를 띠는 이나영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가슴에도 설렘을 피어오르게 한다.

    책장에 기대 그림 같은 비주얼로 책을 읽던 이종석. '내가 사랑을 믿지 않게 된 건 강단이 때문이다'라는 문구를 읽는 순간, 무엇인가를 깨달은 듯 그의 눈빛이 반짝인다. 이어진 영상 속 부드러운 미소와 함께 고개를 든 이종석. 그의 시선이 맞닿은 곳에는 이나영이 서 있다.

    마치 책을 읽듯 서로의 마음을 조심스럽게 읽어내는 이나영과 이종석의 섬세한 감성이 벌써부터 시청자를 끌어당긴다. '그렇게 우리의 새로운 챕터가 시작되었다'는 내레이션도 두 사람이 그려나갈 새로운 '로맨스 챕터'에 기대심리를 더욱 자극한다.

    26일 오후 9시 첫 방송.[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