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객선 안전점검 활동, 2기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 공식 출범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1월 21일 21:03:39
    여객선 안전점검 활동, 2기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 공식 출범
    해수부, 15명 감독관 위촉식 개최…안전관리 실태 점검
    기사본문
    등록 : 2019-01-10 06:00
    이소희 기자(aswith@naver.com)
    해수부, 15명 감독관 위촉식 개최…안전관리 실태 점검

    연안여객선 안전을 꼼꼼하게 지킬 국민안전감독관이 올해도 적극적인 활동을 펼칠 전망이다.

    해양수산부가 1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2기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 위촉식’을 갖고, 총 15명의 감독관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은 여객선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하기 위해 작년에 처음 출범한 민간 현장점검단으로, 불시에 연안여객선에 탑승해 안전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는지 직접 확인하고, 미비한 부분은 정부에 알려 개선하도록 권고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해수부는 작년에 이어 제2기 여객선 국민안전감독관을 모집했으며, 지원자 45명 중 면접과 서류심사를 거쳐 최종 10명을 새롭게 선발했다. 이들은 작년 활동자 중 우수 활동자로 선정된 5명과 함께 올해 말까지 국민안전감독관으로 활동하게 된다.

    이번 선발된 10명의 감독관들 중에는 선박 시운전자와 건설안전 기술자, 기관사, 항해사 자격증 보유자, 현직 여객선 승무원 등 선박안전 관련 업종 종사자들이 다수 포함됐다.

    이외에도 퇴직한 초등학교 교감선생님, 어촌계장, 국민안전교육 종사자, 해양오염방제 자원봉사자 등 다양한 분야의 경력자들이 선정됐으며, 20대부터 60대에 이르기까지 각 연령층을 대표하는 국민들로 구성됐다.

    이들은 위촉식 이후 즉시 활동을 시작, 여객선 안전관리 실태를 직접 점검하고 관련 자문회의에 참석해 의견을 제시하는 등 감독관으로서의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여객선 안전관리 홍보대사로도 활동하며 여객선 안전수칙 등을 국민에게 알리는 데도 앞장서게 된다.[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