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대우…'포스코인터내셔널'로 이름 변경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8일 20:31:39
    포스코대우…'포스코인터내셔널'로 이름 변경
    기사본문
    등록 : 2019-01-11 10:33
    김희정 기자(hjkim0510@dailian.co.kr)
    ▲ 서울 대치동 포스코센터 빌딩 전경.ⓒ포스코


    종합상사 포스코대우가 사명에서 '대우'를 떼고 포스코그룹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이름으로 변경할 예정이다.

    11일 포스코그룹에 따르면 포스코대우는 지난 8일 '사명 변경 추진 TF'를 발족했으며 현재 유력한 새 이름은 '포스코인터내셔널'이다.

    1967년 무역회사인 대우실업으로 출범한 지 52년 만에 사명에서 '대우'가 사라지는 것이다.

    포스코는 2010년 대우그룹 계열의 종합상사이던 대우인터내셔널을 인수한 후 2016년 3월 사명을 바꾸면서 대우의 글로벌 인지도를 고려해 포스코대우로 정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지난해 7월 취임 이후 100대 개혁 과제의 하나로 포스코대우가 종합상사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액화천연가스(LNG) 사업을 전담해줄 것을 주문한 바 있다.

    이 과정에서 포스코대우가 포스코그룹의 정체성을 강화한 새 이름을 가져야 하는 것 아니냐는 의견이 그룹 내에서 나왔다.

    포스코대우의 새 사명은 오는 3월 이사회와 주주총회를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데일리안 = 김희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