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조롱 논란' 한서희, 악플러 PDF 수집 경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3월 25일 21:04:18
    '류준열 조롱 논란' 한서희, 악플러 PDF 수집 경고
    기사본문
    등록 : 2019-03-08 17:00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한서희가 류준열 조롱 논란 이후 계속되는 악플에 대해 강력한 경고를 날렸다. 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지망생 출신 한서희가 류준열 조롱 논란 이후 거세진 누리꾼들의 악플에 강력 대응에 나섰다. 또 류준열 조롱 논란에 대해서도 변화된 입장을 간접적으로 드러내 논란에 다시 불을 지폈다.

    한서희는 7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악플 pdf 마지막으로 받는다. 네이버 댓글, 온라인 커뮤니티, 페이스북 위주로 따주시면 감사하다. 보시기에 심각한 댓글 위주로 부탁드린다"라며 자신의 이메일 주소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악플을 수집해 적극 대응에 나서겠다는 경고 메시지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앞서 한서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자기 자기 전에 류준열 따라해보기"라는 글과 함께 윗잇몸을 드러내며 웃는 모습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류준열의 외모 특징을 조롱한 것이라고 지적해 논란이 일었다.

    한서희는 오해를 살 수 있는 행동임을 인정했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냥 악의 없이 사진 보고 따라 해본 건데 비하라니, 불편하셨으면 죄송합니다, 어른스러운 서희가 되겠습니다"라고 사과문을 게재하며 논란이 가라앉길 바랐다.

    하지만 논란은 계속 이어졌다. 결국 한서희는 악플러에 대한 경고와 함께 자신의 행동이 논란이 된 것에 대해서도 억울하다는 입장을 드러냈다.

    한서희는 "그런데 차은우 따라 했으면 차은우 외모비하라고 할 건가? 이건 기자들이 류준열을 비하하는 것 아닌가"라는 내용의 한 누리꾼 댓글을 캡처해 올리며 자신의 심경을 우회적으로 드러냈다.

    이 때문에 일부 누리꾼들은 진정성이 없는 사과였다며 한서희에 대한 비판 수위를 높이고 있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