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순 "박예진, 옆구리 쿡 찌르면서 웃을 수 있는 사람"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3월 25일 21:04:18
    박희순 "박예진, 옆구리 쿡 찌르면서 웃을 수 있는 사람"
    기사본문
    등록 : 2019-03-11 09:36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박희순이 박예진과의 결혼 비하인드스토리를 전했다. SBS 방송 캡처.

    배우 박희순이 아내 박예진과 결혼한 이유를 밝혔다.

    박희순은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아내 박예진에 대해 "유머 코드가 잘 맞는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박희순은 "예전부터 유머 코드가 잘 맞는 사람을 만나고 싶었다. 옆구리를 쿡 찌르며 웃을 수 있는 사람이었으면 했는데 그분이었다"며 "다른 사람은 웃지 않아도 우리 둘은 웃는다. 박예진과 같이 웃을 수 있는 포인트가 있다"고 말했다.

    박희순은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결정적 계기로 임원희를 꼽았다.

    박희순은 "'미운 우리 새끼' 출연을 고민할 때 임원희가 '네까짓 게 왜 튕기냐'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