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진했던 오승환, 시범경기 첫 홀드 수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3일 18:37:37
    부진했던 오승환, 시범경기 첫 홀드 수확
    기사본문
    등록 : 2019-03-14 11:06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오승환 시범경기 첫 홀드. ⓒ 게티이미지

    콜로라도 오승환(37)이 묵직한 돌직구로 시범경기 첫 홀드를 기록했다.

    오승환은 14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의 솔트 리버 필즈 앳 토킹 스틱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애리조나와의 경기서 등판해 1이닝을 무실점으로 처리했다.

    오승환은 5-3으로 앞선 8회초에 등판해 첫 타자 브리토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이후 바르가스에게 우전 안타를 맞아 불안했지만 후속 타자들을 각각 중견수 뜬공, 2루수 땅볼로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앞서 오승환은 시범경기 첫 등판이었던 지난달 27일 클리블랜드전에서 1이닝 무실점으로 쾌조의 출발을 알렸으나 이후 등판 때마다 실점하며 힘에 부친 모습이었다.

    하지만 이번 애리조나전 무실점으로 투구 감각을 조율하게 돼 콜로라도 불펜에 힘을 실어줄 전망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