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업계 모델 트렌드 변화…'세련미 대신 힙한 개성'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3일 18:37:37
    패션업계 모델 트렌드 변화…'세련미 대신 힙한 개성'
    개성 넘치는 모델 등장…친밀감과 호감도 갖는 경향
    시니어·인플루언서 등 모데로 등장
    기사본문
    등록 : 2019-03-16 06:00
    김유연 기자(yy9088@dailian.co.kr)
    개성 넘치는 모델 등장…친밀감과 호감도 갖는 경향
    시니어·인플루언서 등 모데로 등장


    ▲ (왼쪽부터) 밀레 시니어모델 김칠두 화보·나이키 박나래 화보.ⓒ각 사

    최근 패션업계에선 패셔너블하고 세련된 외모 대신 개성을 지닌 강한 외모의 모델들의 활약이 두드러지고 있다. 주요 타깃이 되는 밀레니얼 세대가 개성 넘치고 나와 동질감이 느껴지는 모델에 친밀감과 호감도를 갖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15세부터 34세 사이의 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패션부문에서 연예인 보다 1인 크리에이터를 신뢰한다는 응답이 63.3%에 달할 정도다. 이 때문에 톱스타의 광고 격전지로 꼽히는 아웃도어 시장에 SNS 상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시니어 모델이 등장하는가 하면, 힙합 크루나 유튜버 등의 인플루언서도 패션 브랜드의 모델로 등장하고 있다.

    나이키는 최근 '2019 우먼스 저스트 두 잇' 캠페인을 시작하며 개그우먼 박나래, 가수 엠버, 프로 골퍼 박성현 등과 함께한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여성들의 주체적인 삶을 응원하는 캠페인 취지에 맞춰 영감을 주는 인물들을 모델로 선정하고, 여성들이 인생의 주체적인 삶을 선택할수록 용기를 북돋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NBA는 힙합 크루 '메킷레인'을 신규 모델로 발탁했다. 메킷레인의 멤버 4인인 나플라, 루피, 블루, 디제이 플로지는 화보, 영상 광고 등 NBA의 춘하시즌 캠페인에 참여하며, 최근 화보 촬영도 진행했다. NBA는 메킷레인 멤버와의 만남으로 스트리트 감성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네파 키즈는 296만여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브 스타 '어썸하은(나하은)'을 전속 모델로 발탁했다. 어썸하은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댄스 콘텐츠 등을 생성해 내는 키즈 크리에이터다. 지난해 자신만의 애슬레저룩을 소개하는 등 네파 키즈를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해오다 올해 S/S 시즌부터는 네파 키즈의 전속 모델로 활약하게 됐다. 네파는 어썸하은과 함께한 키즈 아웃도어 화보를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공개하는 한편, 프로모션 및 팬과의 만남 이벤트 등의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아웃도어 업계 최초로 시니어 모델 김칠두를 내세운 윈드 브레이커 스타일링 화보를 공개했다. 아재패션을 대표하는 아웃도어 바람막이도 누구나 멋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는 점을 위트있게 표현하기 위해 시니어 모델 김칠두씨를 발탁하는 파격적인 결정을 내렸다.

    김칠두씨는 올해 65세의 나이로 2018년 서울패션위크에서 데뷔한 신인 모델이며, 젊고 멋진 모델들 사이에서 그레이 헤어와 수염을 뽐내며 활약하고 있다. 밀레가 김칠두씨와 함께한 화보에선 바람막이 재킷을 배기 팬츠, 빅 사이즈 데님 등과 함께 입거나 등산 양말과 트레킹화로 포인트를 준 세련된 스트리트 패션을 소화해내 큰 주목을 끌었다.

    밀레 관계자는 "개성을 중시하는 젊은 소비자의 눈길을 끌고 아웃도어 패션을 누구나 멋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이번 시즌 시니어모델을 기용한 화보를 기획했다"며 "지난 2월 페이스북 공식 계정을 통해 공개한 시니어 모델 김칠두씨의 화보의 경우, 좋아요 수가 2000건을 돌파하는 등 SNS 상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김유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