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올해 '따릉이' 대여소 600개 추가 설치"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1일 19:39:42
    서울시 "올해 '따릉이' 대여소 600개 추가 설치"
    따릉이 사업 올해 325억원 투입…"대여소 점차 늘려갈 계획"
    기사본문
    등록 : 2019-03-16 15:18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따릉이 사업 올해 325억원 투입…"대여소 점차 늘려갈 계획"

    ▲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 ⓒ연합뉴스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앞으로 더 가까운 곳에서 빌리고 반납할 수 있게 된다.

    서울시는 16일 올해 따릉이 대여소 600개를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작년 말 기준 따릉이 대여소는 1540개로, 대여소 간 평균 거리는 500m였다.

    이에 서울시는 올해 대여소를 2140개로 늘리고, 2020년에는 3040개로 확대해 대여소 간 거리를 300m까지 줄일 계획이다.

    대여소는 수요를 고려해 지하철, 버스 환승센터, 동주민센터, 복지관 등과 가까운 곳에 설치될 방침이며, 현재 대여소 위치는 따릉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서울시는 따릉이 수도 작년 2만대에서 올해 3만대, 내년에는 4만대까지 늘린다. 특히 올해 하반기에는 따릉이 전기자전거 1000대를 시범 운영된다.

    지난 2015년 10월 도입된 따릉이는 저렴한 이용료(기본 1시간에 1000원)를 앞세워 빠르게 이용자를 늘려왔다. 회원 수는 109만명, 누적 이용 건수는 1006만건에 이른다.

    한편, 서울시 관계자는 "올해 따릉이 사업에 325억원을 투입한다"며 "친환경적인 단거리 교통수단을 활성화하는 차원에서 따릉이와 함께 대여소를 점차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