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만 2000석' 한화이글스 새 홈구장 부지, 한밭종합운동장 결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7일 06:11:41
    '2만 2000석' 한화이글스 새 홈구장 부지, 한밭종합운동장 결정
    21일 대전시장 브리핑 열고 발표..2025시즌부터 경기
    기사본문
    등록 : 2019-03-21 13:03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한화 이글스가 현재 사용하는 있는 홈구장 한화생명 이글스파크. ⓒ 연합뉴스

    한화 이글스의 새 홈구장 건립 부지는 한밭종합운동장으로 결정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21일 새 야구장 건립 부지 선정과 관련한 브리핑을 열고 “대전의 새 야구장 건립 부지로 중구 한밭종합운동장이 결정됐다”고 발표했다.

    입지환경과 접근성, 사업 실현성, 도시활성화, 경제성 등 5개 평가 항목을 설정하고 정량 및 정성적 평가를 병행해 최종 후보지를 선정했다고 밝힌 대전시는 새 구장 건립에 국비 300억 원, 시비 660억 원, 민간 400억 원 등 모두 1360억 원의 예산을 투여할 계획이다.

    새 야구장은 오는 2024년 말까지 2만2000여석 규모로 완공될 예정이다. 한화 이글스는 2025시즌부터 새 홈구장에서 경기를 치르게 될 전망이다.

    한화 이글스가 현재 사용하는 있는 홈구장 한화생명 이글스파크(한밭야구장)는 50여년 전에 준공, KBO리그 홈구장 중 시설이 가장 낙후됐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몇차례 개보수를 통해 1만3000석 규모까지 확장했지만 주차장과 편의시설, 관중석 등이 협소하다는 야구팬들의 불만이 컸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