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싸왕’ 박항서 감독…제자 결혼식 직접 참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09:51:21
    ‘인싸왕’ 박항서 감독…제자 결혼식 직접 참석
    기사본문
    등록 : 2019-04-25 15:08
    김윤일 기자(eunice@dailian.co.kr)
    ▲ 박항서 베트남 대표팀 감독. ⓒ 연합뉴스

    베트남 축구가 조직력을 앞세워 잘 나가는 이유가 있었다. 바로 박항서 감독의 남다른 스킨십 덕분이었다.

    베트남 매체 ‘테 타오 247’은 25일, 박항서 감독이 제자인 베트남 국가대표 미드필더 도 훙 둥 결혼식에 참석했다고 보고했다. 박 감독은 이영진 코치와 함께 자리에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박 감독은 베트남 현지에서 인기가 대단하다. 이로 인해 결혼식장의 어수선한 상황 속에 보안팀의 경호를 받기도 했다.

    한편, 박항서 감독은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이끌고 오는 6월 태국에서 열리는 킹스컵에 참가, 우승에 도전한다. 이후에는 U-23 대표팀 일정까지 소화해야 하는 강행군이 기다리고 있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