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급식에 지역 농축수산물 소비 확대…관계부처 협력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7일 06:23:44
    군 급식에 지역 농축수산물 소비 확대…관계부처 협력
    국방부·농식품부·해수부 업무협약 체결
    기사본문
    등록 : 2019-05-17 14:45
    이소희 기자(aswith@naver.com)
    국방부·농식품부·해수부 업무협약 체결

    군 급식 관련부처들이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의 농축수산물 소비와 품질을 확대키로 했다.

    국방부와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는 17일 국방컨벤션에서 군 급식의 종합적 발전을 위해 협약 기관 간 다양한 활동과 지원을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군 급식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농식품부

    협약식에는 서주석 국방부 차관, 김현수 농식품부 차관, 김양수 해수부 차관 등 협약 기관 관계자가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했다.

    이번 협약은 급식 관련 3개 부처가 협력해 60만 군 장병이 먹고 있는 군 급식의 질을 높이고, 장병들이 선호하는 양질의 국내산(지역산) 농축수산물 소비를 확대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 사항으로는 ▲조리병 교육 및 조리경연대회에 관한 사항 ▲범부처 합동위생점검 및 기관 간 정보공유에 관한 사항 ▲국내산(지역산) 농축수산물 소비 확대에 관한 사항 등이다.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군 급식 발전을 위해 농식품부와 해수부가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약속한 점에 감사드리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군 장병의 먹거리 건강과 군 급식의 질이 한층 더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현수 농식품부 차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선하고 안전한 지역 농산물 공급 체계가 마련돼 군 급식 발전을 이루고, 나아가 지역 농촌과 군이 상생하는 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양수 해수부 차관은 “업무협약으로 군 장병들은 안심하고 품질이 좋은 우리 수산물을 먹게 되고, 어업인들은 판로개척에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수산물 공급 확대와 더불어 군 장병들의 건강한 식생활 등을 위해 조리병 교육도 지원하고, 신규 조리법 등도 적극 개발해 보급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

    한편, 국방부-농식품부-해수부는 협약서 내용을 실현하기 위한 조리병 교육, 장병 대상 식생활 교육, 군 조리경연대회 합동개최, 군 급식 합동위생점검 시 분야별 전문가 추천 등의 구체적 협업 프로그램을 이르면 7월부터 추진할 예정이다.[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