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장범준 가족 작별, 몰라보게 성장한 초보 아빠 '뭉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2일 18:47:27
    '슈돌' 장범준 가족 작별, 몰라보게 성장한 초보 아빠 '뭉클'
    기사본문
    등록 : 2019-05-19 16:56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장범준 가족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작별인사를 전한다. ⓒ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장범준 가족이 작별인사를 전한다.

    19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78회는 '벚꽃 엔딩(anding)' 편에서는 장범준 가족의 작별 인사가 그려질 예정. 장범준의 히트곡 '벚꽃 엔딩' 제목처럼 봄이 마무리되는 시기, 계속될 and를 약속한 장범준 가족의 이야기가 뭉클함을 선사할 전망이다.

    지난 3월 역대 최연소 슈퍼맨 아빠로 '슈돌'을 찾아온 장범준. 무대에서 들려주는 감미로운 노래와 달리 카메라 앞에서도 옷을 훌렁훌렁 벗는 자연인의 모습으로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방송 초반엔 여느 슈퍼맨 아빠와 다를 바 없이 요리, 아이 씻기기 등 모든 육아 과정을 어려워했던 장범준은 '슈돌'을 촬영하며 점점 성장하는 모습으로 감동을 안기기도.

    이런 가운데 장범준은 자신의 제2의 고향 여수에서 '슈돌' 시청자들에게 작별 인사를 건넨다. 지난 방송에서 문어 음식점을 방문해 골든벨을 울리고, 거리의 시민들로부터 다양한 음식을 선물 받으며 여수의 아들임을 입증한 장범준. 그런 그가 이번엔 자신을 여수의 아들로 만들어준 노래 '여수 밤바다'를 실제 여수 밤바다에서 부른다고 한다.

    수없이 버스킹 무대에 올랐던 장범준이지만 조아-하다와 함께하는 버스킹은 이번이 처음이라 긴장했다고. 그러나 여수 시민들의 따뜻한 응원과 무대 1열에서 폭풍 리액션을 선보이는 조아-하다 덕분에 곧 최고의 무대를 선보였다는 전언이다.

    특히 19개월 하다는 아빠의 감성을 완벽하게 카피하며 노래를 따라 불러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한다. 사진에서도 볼 수 있는 신이 난 하다의 아빠 노래 따라 부르기 3종 세트는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이와 함께 이날 무대에는 특별한 손님까지 찾아왔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장범준의 굿바이 인사도 전해질 예정. 장범준은 지금까지 '슈돌' 촬영을 하며 느낀 점과 응원해준 팬들에 대한 감사 인사를 솔직하게 털어놨다고. 초보 아빠에서 '슈돌'과 함께 성장한 장범준의 진솔한 소감이 시청자에게도 감동을 안길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장범준-조아-하다 가족의 굿바이 인사가 담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278회는 19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