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터키 철도청과 철도사업 협력 양해각서 체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1일 17:04:19
    철도공단, 터키 철도청과 철도사업 협력 양해각서 체결
    기사본문
    등록 : 2019-06-18 17:41
    이정윤 기자(think_uni@dailian.co.kr)
    한국철도시설공단은 18일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터키 철도청과 철도사업 협력을 위해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공단은 국내 철도 분야의 혁신경험과 노하우를 전하고 한국이 터키의 철도인프라 현대화 사업(고속철도 포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약속했다.

    향후 철도 기술교류를 위한 철도 공동 실무그룹을 구성하고 정기적인 회의를 개최해 협력체계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터키 정부는 ‘비전 2023’에 따라 약 500억달러 규모의 철도인프라 사업을 추진 중이며, 이에 따라 터키 철도 총연장은 현재보다 1만2197km늘어난 2만5000km(2023년 예정)가 될 예정이다.

    공단은 터키 철도청의 협조 하에 민자사업의 대표격인 ㈜삼보기술단과 공동으로 사업성 있는 고속철도 노선 발굴을 위해 예비타당성조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전만경 공단 부이사장은 “터키 철도청이 철도인프라 사업 발주에 대한민국의 참여를 공식 요청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며 “사업 수주를 위해 한국의 우수한 철도 기업과 함께 체계적으로 준비하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정윤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