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IOC 본부 개관식서 전설들과 나란히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1일 01:59:05
    김연아, IOC 본부 개관식서 전설들과 나란히
    기사본문
    등록 : 2019-06-24 17:05
    김윤일 기자(eunice@dailian.co.kr)
    ▲ 김연아. ⓒ 올댓스포츠

    '피겨 여왕' 김연아(29)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새로운 본부에서 올림픽 전설들과 자리를 함께 했다.

    김연아의 소속사 올댓스포츠는 "지난 23일 김연아가 IOC 125주년을 기념해 열린 올림픽 하우스 개관식 행사에서 올림픽 전설들과 함께 게양식에 사용할 오륜기를 직접 들고 입장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김연아는 피겨스케이팅의 전설 카타리나 비트(54·독일), 스테판 랑비엘(34·스위스)과 함께 무대에 올라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김연아는 이 자리에서 "내가 카타리나, 스테판에게 영감을 받았던 것처럼, 어린 선수들에게 많은 영감을 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앞서 김연아는 22일 열린 IOC 골든 링즈 어워드에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함께 베스트 프로그램 부문 시상을 하기도 했다. 골든링즈어워드는 올림픽 중계, 보도와 관련한 미디어 대상 시상식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윤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