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 윤창호법 시행 첫날, 서울서만 적발된 건수 총 21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4일 13:05:47
    제2 윤창호법 시행 첫날, 서울서만 적발된 건수 총 21명
    기사본문
    등록 : 2019-06-25 11:13
    이지희 기자(ljh4749@dailian.co.kr)
    ▲ ⓒ데일리안DB

    ‘제2 윤창호법’ 시행 첫날인 25일 서울에서만 총 21명이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됐다. 부산에서도 6명이 적발됐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이날 오전 0~2시 서울 전역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벌인 결과 21건을 적발됐다고 밝혔다.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농도 0.05~0.08% 미만은 6건, 면허취소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농도 0.08% 이상은 15건이었다.

    음주운전 단속기준인 혈중알코올농도를 현행 0.05%에서 0.03%로 강화된 '제2윤창호법'에 따라 혈중 알코올농도 0.03%를 넘으면 면허 정지, 0.08%를 넘으면 면허가 취소되며 사망 사고를 내면 최대 무기징역까지 구형할 수 있다.[데일리안 = 이지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