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김건모 꺾고 한국 최다 음반 판매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4일 10:13:40
    방탄소년단, 김건모 꺾고 한국 최다 음반 판매량
    기사본문
    등록 : 2019-06-26 17:02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한국 최다 음반 판매량 기록을 세우며 '영국 기네스월드레코드'에 또다시 이름을 올렸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한국 최다 음반 판매량 기록을 세우며 '영국 기네스월드레코드'에 또다시 이름을 올렸다.

    기네스월드레코드는 25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방탄소년단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가 339만9302장 판매고를 올려 이전 한국 최다 음반 판매 기록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기네스에 따르면 이전 기록은 1995년 한국에서 330만장이 팔린 김건모 3집 '잘못된 만남'(Mis-Encounter)이었다.

    지난 4월 12일 공개된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는 발매 첫 달 322만9032장이 팔렸으며,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과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등 세계 차트 1위에 올랐다.

    앨범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뮤직비디오는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유튜브 비디오',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유튜브 뮤직비디오', 'K팝 그룹 가운데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유튜브 뮤직비디오'란 타이틀로 기네스 세계 기록에 등재됐다.

    기네스월드레코드는 "방탄소년단은 거대한 팬 아미를 이끌며 가장 많은 트위터 활동(평균 리트윗) 등 다수 소셜미디어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