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5년 연속 동반성장지수 우수 등급 획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9일 07:19:07
    르노삼성, 5년 연속 동반성장지수 우수 등급 획득
    기사본문
    등록 : 2019-06-28 16:03
    조인영 기자(ciy8100@dailian.co.kr)
    ▲ 지난 6월 24일 진행된 르노삼성자동차 노사 상생선포식 기념사진ⓒ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는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에서 5년 연속 우수 등급을 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동반성장지수는 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와 동반성장위원회의 중소기업 체감도 평가를 합산, 산정해 동반성장위원회가 2011년부터 매년 발표하고 있다.

    르노삼성은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 부문에서 올해 역대 최고점을 기록했다.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에는 계약의 공정성, 법위반 예방 및 법준수 노력, 상생협력 지원 등의 평가가 포함된다.

    르노삼성은 공정거래협약 이행을 위해 하도급 거래 공정화 교육과 2, 3차 협력 업체까지 상생결제시스템 확대, 동반성장 아카데미 등 다양한 상생 문화 확산 활동들을 전개했다.

    상생결제시스템은 중소기업이 대기업의 신용도를 활용해 은행을 통해 금융지원을 받는 제도로, 중소기업 입장에서는 금융비용도 줄이고 납품대금도 조기에 지급받을 수 있어 경영 안정에 도움을 준다.

    중소기업 체감도 평가에서는 올 상반기동안 이어진 노사 분규로 점수가 하락했으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에서 역대 최고점을 획득하며 우수 등급으로 성정됐다.

    르노삼성은 지난 24일 부산공장에서 진행한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조인식에서 ‘노사 상생 공동 선언문’을 발표한 바 있다.

    선언문엔 르노삼성의 노사관계가 지역 경제와 협력사의 고용에 큰 영향을 줄 수 있음을 인식하고 노사간 책임 있는 행동으로 법과 원칙을 준수하고 고유의 협력적인 노사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상호 노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황갑식 르노삼성 구매본부장 전무는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이 없었다면 국내 유일 LPG SUV인 THE NEW QM6와 같은 시장 선도적인 신차 출시도 어려웠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을 기반으로 고객 만족을 높일 수 있는 차량을 계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조인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