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정은, 오상진 오열 방송에 "같이 펑펑 울었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0일 00:17:19
    손정은, 오상진 오열 방송에 "같이 펑펑 울었다"
    기사본문
    등록 : 2019-07-11 09:44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손정은 아나운서가 오상진의 오열 방송을 언급했다. MBC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에 완전히 달라진 변신의 귀재들 김성령, 손정은, 김병현, 남창희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은 물론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반전 매력까지 아낌없이 발산했다.

    1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보여줄게 완전히 달라진 나' 특집으로 김성령, 손정은, 김병현, 남창희가 출연했다.

    이날 손정은은 지난 '라디오스타'에 나와 오열했던 오상진을 보며 함께 눈물을 쏟았다고 털어놓았다. "본방으로 봤는데 그 마음이 그대로 느껴지고 지난 6년이 떠오르면서 같이 펑펑 울었어요"라고 고백했다.

    손정은은 "6년간 방송을 못 하면서 사회공헌실에 1년 반 정도 있었다. 거기 가서도 너무 열심히 일했다"며 "어느 날은 '무한도전' 장학금 전달식을 준비하게 됐다. 사회는 못 보는 현실에 밤새도록 울었던 슬픈 기억이 있다"며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아나운서에서 배우로 영역을 확장하며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정은은 스튜디오에서 연기 열정을 선보이며 또 한 번 웃음을 선사했다. 손정은의 진지한 연기는 오히려 빅재미를 선사했고, 이에 남창희는 "소름 돋았다. 그냥 민망해서"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