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 벗고 '섹시' 입은 정해인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7일 13:51:24
    '순수' 벗고 '섹시' 입은 정해인
    기사본문
    등록 : 2019-07-17 10:06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배우 정해인이 매거진 화보를 통해 섹시한 매력을 드러냈다.ⓒ엘르

    배우 정해인이 매거진 화보를 통해 섹시한 매력을 드러냈다.

    정해인은 패션 매거진 엘르 8월호와 함께한 화보에서 깊은 눈빛과 섹시한 무드로 옴므파탈의 매력을 드러냈다.

    정해인은 한층 깊어진 감정을 화보에 고스란히 녹여냈다. 작품에서 보여준 이미지와 달리 섹시함과 카리스마를 한 번에 담아내 강렬한 분위기를 발산, 시선을 압도한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정해인은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봄밤'과 곧 개봉할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 배우 정해인이 매거진 화보를 통해 섹시한 매력을 드러냈다.ⓒ엘르

    '봄밤'의 '유지호'를 연기한 소감에 대해 그는 "사실 유지호는 내가 맡은 캐릭터 중에서 가장 어려웠다. 연기를 할 때 중점적으로 생각한 게 '반'이었다. 반으로 함축해 보자. 슬퍼도 기뻐도 화가 나도, 반으로 줄여서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지 고민했다"라고 말했다.

    8월 말 개봉을 앞둔 신작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에 대해서는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끝내고 많은 제안이 있었는데, 그중에서 선택한 작품이다. 최선을 다해서 찍었고 촬영하면서 정말 행복했기 때문에 저도 궁금하고 빨리 보고 싶다"라고 전했다.

    뜨거운 스타덤에 따른 부담감은 없는지 묻자 "많은 분이 지켜보고 사랑해주시는 데 감사하다. 뭘 못하거나 불편한 것은 제가 감수할 부분이다. 연기를 통해 저를 좋아해 주시는 거니까 제 연기에 대한 책임감과 부담감은 느끼고 있다. 신마다 더 진심을 다해 연기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라고 답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