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판티노 FIFA 회장, U-20 월드컵 준우승 축하 서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7일 19:44:35
    인판티노 FIFA 회장, U-20 월드컵 준우승 축하 서신
    정몽규 회장에게 축하 메시지 보내
    기사본문
    등록 : 2019-07-17 17:19
    김평호 기자(kimrard16@dailian.co.kr)
    ▲ 지아니 인판티노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이 정몽규 회장에게 15일 서신을 통해 지난 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대한민국 U-20 대표팀에 대한 축하 메시지를 보내왔다. ⓒ 대한축구협회

    지아니 인판티노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이 정몽규 회장에게 15일 서신을 통해 지난 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대한민국 U-20 대표팀에 대한 축하 메시지를 보내왔다.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인판티노 회장은 축하 서신을 통해 “태극전사들의 대회 역대 최고 성적을 축하한다”며 “이는 다양한 노력과 헌신의 결과이며 선수들과 정정용 감독뿐 만 아니라, 행정과 의무, 기술 분야의 지원스태프 그리고 대한민국 축구팬들에게 축하의 말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더불어 “이 기회를 통해 국제 축구계를 대표하여, 축구의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파하고 전 세계 축구팬들을 한 데 묶는 데 기여한 대한민국 U-20 대표팀, 그리고 대한축구협회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U-20 남자 대표팀은 지난 6월 막을 내린 2019 FIFA 폴란드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죽음의 조’에 속했지만 조별리그를 통과하며 ‘영원한 숙적’ 일본과의 16강전을 넘어, ‘승부차기 혈투’ 세네갈과의 8강전 등 극적인 승부들을 그려냈다. U-20 남자 대표팀의 FIFA 주관대회 결승 진출은 한국 남자축구 최초 기록이며, 4승 1무 2패의 대회 성적은 대표팀의 FIFA 주관 세계대회 최다승 기록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