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필성호' 롯데 자이언츠, 1군 투수코치 임경완 임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7일 19:44:35
    '공필성호' 롯데 자이언츠, 1군 투수코치 임경완 임명
    분위기 쇄신 차원에서 코치진 대거 개편
    기사본문
    등록 : 2019-07-23 14:29
    김태훈 기자(ktwsc28@dailian.co.kr)
    ▲ 롯데 자이언츠 1군 투수코치로 임명된 임경완. ⓒ 롯데 자이언츠

    양상문 감독이 사퇴하고 공필성 감독 대행 체제가 들어선 롯데 자이언츠가 코치진을 대거 개편했다.

    롯데는 23일 “이번 코치진 개편은 팀 분위기를 조속히 안정화하고, 원 팀으로서 팬들에게 후반기 발전하는 모습을 보이고자 이뤄졌다”고 전했다.

    지난 19일 양상문 감독과 이윤원 단장이 전반기 꼴찌로 추락한 성적에 대한 책임을 지고 함께 물러난 지 나흘 만에 단행한 개편이다.

    개편 내용은 아래와 같다.

    롯데 1군에 있던 주형광 투수코치, 김태룡 수비코치, 최만호 주루코치는 각각 퓨처스(2군) 투수코치, 수비코치, 주루코치로 보냈다.

    1군 불펜코치였던 임경완 코치가 1군 투수코치로, 퓨처스 투수코치였던 홍민구 코치가 1군 불펜코치를 맡게 됐다.

    1군 작전·주루코치에 윤재국 코치를, 내야수비와 외야수비에 손용석, 이우민 코치를 각각 임명했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