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시청자 웃고 울고 설레고 '단짠 드라마' 탄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22:13:49
    '웰컴2라이프' 시청자 웃고 울고 설레고 '단짠 드라마' 탄생
    정지훈 임지연 예상 밖 케미 호평
    동시간대 시청률 1위 등극하며 인기
    기사본문
    등록 : 2019-08-14 09:14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웰컴2라이프'가 가족애, 애틋한 설렘, 유쾌한 웃음을 모두 담아낸 스토리로 호평을 받고 있다. MBC 방송 캡처.

    MBC '웰컴2라이프'가 2주 연속 월화드라마 전국, 수도권 시청률 1위를 차지하며 순항을 이어가고 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3일 방송된 '웰컴2라이프'는 수도권 시청률 5.6%, 전국 시청률 5.0%(8회 기준)를 기록하며 월화드라마 시청률 1위를 이어갔다.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1.9%를 기록했다.

    '웰컴2라이프' 7-8회는 '노영미 살인사건' 뒤에 숨은 진실을 파헤치는 이재상(정지훈 분)의 모습이 그려져, 긴장과 감동, 설렘, 웃음을 모두 잡은 갓벽 전개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재상은 '노영미(서지혜 분) 살인사건'을 두고 노영미-父 노수찬(최범호 분)-계모 조애숙(김영임 분)의 가족 보험사기 공동 정범의 가능성을 제기했다. 하지만 조애숙의 법적 대리인으로 등장한 사람은 다름아닌 국내 5대 로펌인 율객 로펌의 대표 강윤기(한상진 분)였고, 이에 이재상은 사건 뒤에 거대한 배후가 숨어있음을 눈치챘다.

    이후 특수본은 발견된 노영미의 손목 절단 방식이 전문가 솜씨라는 사실과, 그의 혈액형이 장기매매 업계에서 희귀한 RH- AB형임을 확인하고 사채업자(백현진 분)을 소환해 조사에 착수했다.

    이때 라시온(임지연 분)은 사채업자의 통화기록에서 소나무 복지재단 이사장 박기범(김중기 분)을 발견하고 형사의 촉을 번뜩여 배후에 장도식(손병호 분)이 있음을 알아챘다. 장도식이 시장 후보 공천권을 따내기 위해 대한당대표 오치운(김승욱 분) 아들의 심장 이식자를 구했던 것.

    이어 특수본은 조애숙으로부터 박기범이 노영미가 장기를 팔겠다고 결심하도록 어르는 역할을 지시했다는 증언을 확보하고, 박기범을 긴급 체포했다. 동시에 오치운을 체포하기 위해 나선 라시온은 "남의 새끼 죽였으니 당신 새끼도 꼭 처절하게 죽어가길 바랄게"라며 분노 어린 싸늘한 저주를 내려 사이다를 선사했다.

    하지만 장도식을 잡을 증거는 확보되지 않은 상황. 이 가운데 장도식은 자신까지 수사가 뻗지 않도록 또 다른 범행을 준비하는 모습으로 섬뜩함을 유발한 바. 이재상-라시온을 비롯한 특수본이 흑막의 중심인 장도식을 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웰컴2라이프'는 심장 쫄깃해지는 사건들로 긴장감을 유발한 한편, 가슴을 저미게 만드는 가족애, 애틋한 설렘, 유쾌한 웃음까지 모두 담아낸 스토리로 시청자들을 눈 돌릴 틈 없게 만들었다.

    이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월화드라마는 이걸로 고정!", "영미의 모든 상황이 안타까워서 보는 내내 눈물이 났다", "본방 사수하고 다시 봐도 꿀잼", "'웰컴2라이프'는 진짜 이야기 잘 푸는 듯. 이렇게 드라마 내용에 몰입하는 거 처음이야", "7-8회 너무 재밌었어. 시간 순삭", "본방사수하는 유일한 드라마", "벌써 월, 화가 지나다니.. 일주일을 어떻게 기다리나" 등 호평을 쏟아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매주 월, 화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