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길우 北 체육성 부상, 도쿄올림픽 관련 내주 방일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5일 23:04:24
    원길우 北 체육성 부상, 도쿄올림픽 관련 내주 방일
    기사본문
    등록 : 2019-08-15 11:30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원길우 북 체육성 부상이 14일 북측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열린 제2차 남북체육분과회담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일본이 북한올림픽위원회(NOC) 부위원장을 맡고 있는 원길우 체육성 부상(차관) 등 북한 측 인사 3명의 입국을 허용했다.

    15일 산케이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내주 예정된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관련 회의에 참석할 수 있도록 원 부상 등 북한 체육성 간부 3명의 입국을 승인했다.

    이들은 도쿄올림픽 참가 예정 국가와 지역 NOC 회원을 대상으로 오는 20∼22일 개최되는 '선수단 단장 세미나'에 참가한다. 도쿄올림픽 선수촌과 경기장, 마라톤 코스를 둘러보고 만찬 행사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산케이는 이들이 방일 중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총련) 관계자를 접촉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을 모색하는 아베 신조 정부의 동향과 대북 여론도 탐색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일본은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와 핵 개발 문제 등을 이유로 2006년부터 북한 국적자의 입국을 금지하고 있다.

    다만 지난해 11월 도쿄에서 열린 국가올림픽위원회연합(ANOC) 총회에 참석할 수 있도록 김일국 북한 체육상의 입국을 승인한 바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