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1 10시 기준
확진환자
9786 명
격리해제
5408 명
사망
162 명
검사진행
16892 명
15.7℃
맑음
미세먼지 54

'연극 비매너 관람' 강한나 이어 오혜원도 사과

  • [데일리안] 입력 2019.08.16 11:35
  • 수정 2019.08.16 11:36
  • 이한철 기자

<@IMG1>
배우 강한나에 이어 오혜원도 연극 비매너 관람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오혜원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경솔하고 올바르지 못한 관람 태도가 좋은 작품과 관객들에게 누를 끼친 점 반성하고 있다. 저의 무지함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피해 드린 점 사과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앞서 오혜원은 강한나, 손석구 등과 함께 15일 연극 '프라이드' 공연장을 찾았다.

하지만 공연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들이 불량한 관람 태도로 주위에 민폐를 끼쳤다는 증언이 게재돼 논란이 일었다.

커뮤니티 글에는 강한나가 웃을 장면이 아닌데도 크게 웃거나 기지개를 켜고 극 중 사진기가 객석을 향할 때 브이를 하는 등 과도한 리액션으로 주위 관객들을 불편하게 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이 불거지자 강한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극 중에서 웃음이 날 만한 장면이 아니었지만 웃었던 부분, 극 중 사진기가 객석 쪽 좌석을 향했을 때 브이를 한 부분이 함께 공연을 관람하셨던 관객분들께 공연 관람에 지장을 드리고 불편을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단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다"고 사과한 바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