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폴드, 글로벌 출시국서도 당일 오전 ‘완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8일 13:57:20
    갤럭시폴드, 글로벌 출시국서도 당일 오전 ‘완판’
    영국·프랑스·독일·싱가포르 등 판매 마감
    기사본문
    등록 : 2019-09-20 06:00
    김은경 기자(ek@dailian.co.kr)
    영국·프랑스·독일·싱가포르 등 판매 마감

    ▲ 지난 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 딜라이트샵에 삼성전자의 폴더블폰인 '갤럭시폴드 5G'가 전시돼 있는 모습.ⓒ데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폴드가 국내에서 매진 행렬을 이어간 가운데 18일(현지시간) 2차로 출시한 4개국에서도 당일 판매가 마감됐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전날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포르 등 4개국에서 출시된 갤럭시폴드의 준비된 물량이 오전 중 모두 소진됐다.

    삼성전자는 영국과 독일에서는 갤럭시폴드 5세대 이동통신(5G) 모델을, 프랑스, 싱가포르에서는 롱텀에볼루션(LTE) 모델을 판매했다. 판매는 삼성 익스피리언스 스토어와 통신사 주요 오프라인 매장, 일부 백화점 등에서 진행했다.

    가격은 영국 1900파운드(약 283만7000원), 독일 2100유로(약 277만3000원), 프랑스 2020유로(약 266만7000원), 싱가포르 3088달러(약 268만원)로 국내보다 다소 높게 책정됐다.

    삼성전자는 정확한 물량을 공개하지 않았으나, 국내에 풀린 물량보다 적은 물량을 이들 국가에 판매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내에는 지난 6일 출시 당시 이통사와 삼성전자 물량을 합쳐 3000∼4000대 수준이, 2차 예약 판매시 1만∼2만대 수준이 배정된 것으로 관측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 물량이 확보되는 대로 4개국에서 추가 판매를 진행하는 한편 이달 중 미국에도 출시할 예정이다.[데일리안 = 김은경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