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기차 충전사업자에 운영시스템 제공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8일 13:57:20
    한전, 전기차 충전사업자에 운영시스템 제공
    기사본문
    등록 : 2019-09-20 11:59
    조재학 기자(2jh@dailian.co.kr)
    ▲ 이준호 한국전력 에너지신사업처장(왼쪽)이 20일 서울 송파구 전기회관에서 (주)PNE시스템즈와 협력을 체결한 뒤 정도양 PNE시스템즈 대표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전력

    한국전력은 20일 서울 송파구 전기회관에서 (주)PNE시스템즈와 ‘전기차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한전은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을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하고, PNE시스템즈는 한전이 제공하는 IT자원과 운영시스템을 활용해 충전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그간 소규모 사업자는 충전사업을 희망하더라도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 구축과 운영에 많은 비용이 소요돼 충전시장에 진출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한전이 보유한 충전인프라 운영플랫폼을 충전사업자에게 제공함으로서, 충전사업자는 장비도입이나 시스템 개발 없이 자사 고객에게 충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충전사업자는 초기 투자비와 유지보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민간 충전서비스 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전은 (주)PNE시스템즈와 시범사업을 시행한 후 연내에 정식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향후 소규모 충전사업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된다.

    시범기간 중 서비스는 무료이고, 오는 12월부터 유료화로 전환된다.

    한전 관계자는 “향후 다양한 전기차 운영플랫폼 서비스를 개발해 전기차 충전시장 확장과 고객편의를 높이는데 선도적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