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전기, 콘덴서 없는 362kV GIS용 초고압차단기 개발성공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0일 20:37:01
    일진전기, 콘덴서 없는 362kV GIS용 초고압차단기 개발성공
    공진현상과 유도전압 발생 차단해 안정적인 전력공급 가능
    한전 기자재공급 유자격 최초 등록...전력기술 국산화
    기사본문
    등록 : 2019-10-08 15:46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공진현상과 유도전압 발생 차단해 안정적인 전력공급 가능
    한전 기자재공급 유자격 최초 등록...전력기술 국산화


    ▲ 일진전기 CI.ⓒ일진전기
    일진전기(대표 김희수·황수)는 자체 기술로 안정적인 전력공급이 가능한 362kV 63kA 가스절연개폐장치(GIS)용 콘덴서불용형(Condenserless) 차단기 개발에 성공했다고 8일 밝혔다.

    GIS(Gas Insulated Switchgear)는 발전소·변전소에 설치돼 전류 송전의 개폐를 조절하는 전력설비로 차단기는 GIS의 핵심 기기로 가정의 두꺼비집처럼 고장 또는 이상전류 발생시 신속하게 전류를 차단하는 전력 시스템 운영 및 보호용 장치다.

    콘덴서불용형(Condenserless) 차단기는 기존 초고압 대용량 차단기에서 ‘콘덴서’를 제거해 전력계통의 신뢰성 및 안정성을 높인 차단기를 말한다.

    전력시스템에서 발생되는 고장전류 차단 후 차단기에는 순간적으로 급격한 과도회복전압이 흐른다. 이때 과도한 전압상승율을 효율적으로 억제하기 위해 ‘콘덴서’가 필요하다.

    하지만 콘덴서가 탑재된 차단기는 공진현상(전류가 특정 주파수 부근에서 급격히 크게 변하는 현상으로 변압기 과열의 원인) 및 유도전압(전류가 시스템의 다른 곳으로 흘러 시스템 고장이나 오작동을 일으킬 수 있음)을 발생시켜 전력계통의 안정성과 신뢰성을 저하시킨다는 문제가 발생한다.

    일진전기는 이런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콘덴서가 없어도 우수한 차단성능을 가지는 초고압 대용량 차단기를 개발했다.

    일진전기의 신제품 개발에 따라 기존 GIS 차단기에서 콘덴서로 인해 발생하는 공진현상과 유도전압을 근본적으로 방지할 수 있게 됐다.

    일진전기가 개발한 362kV 콘덴서불용형 차단기는 국내외 규격에 의거, 국제공인인증시험기관인 한국전기연구원(KERI)에서 각종 개발시험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개발시험성적서를 취득했다.

    또 한전의 구매규격을 충족함에 따라 한전에 입찰할 수 있는 자격을 국내에서 가장 먼저 취득했다.

    황수 일진전기 사장은 “콘덴서불용형 초고압 대용량 차단기가 안정적인 전력공급과 전력계통의 품질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수입에 의존하던 부품인 콘덴서를 사용하지 않고도 우수한 차단 성능을 갖춰 전력기술 국산화에도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