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9 10시 기준
확진환자
10423 명
격리해제
6973 명
사망
204 명
검사진행
15509 명
7.2℃
맑음
미세먼지 51

[조국 사퇴 후폭풍] 나경원 "사필귀정…국민의 승리"

  • [데일리안] 입력 2019.10.14 15:01
  • 수정 2019.10.14 15:09
  • 송오미 기자

"文대통령, 국론 분열시킨 것 사과해야"

"文대통령, 국론 분열시킨 것 사과해야"

<@IMG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조국 법무장관 사퇴와 관련해 "조금 늦었지만 예상대로 그만두게 됐다. 사필귀정"이라면서 "국민의 승리, 민심의 승리"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조 장관 사퇴 소식이 전해진 직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조국 전 민정수석으로 촉발된 조국 사태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그동안 국론을 분열시키고 국민을 우습게 여겼던 것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가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제 헝클어진 국정의 모든 난맥상을 정상화해야 한다"며 "민생경제 부분을 회복시키고 외교·안보에 있어서도 헝클어진 것을 바로 잡기 위한 과제들과 관련해서 국회에서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조 장관 사퇴에 대해 미리 알고 있었느냐'는 질문에는 "분위기 감지는 하고 있었다"며 "어제부터 검찰 개혁 운운하는 게 조국 사퇴의 명분 쌓기용이라고 말했었다"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거듭 문 대통령의 사과를 촉구했다. 나 원내대표는 "조 전 수석의 사퇴만으로 모든 것이 해결된 게 아니다"며 "이 이후의 수습을 위해선 청와대와 정부·여당이 제 자리를 찾아가는 노력을 해야 하고, 그 (단계의) 첫 번째는 문 대통령의 사과"라고 강조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