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영국, 브렉시트 합의 초안 타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8일 18:02:17
    EU-영국, 브렉시트 합의 초안 타결
    기사본문
    등록 : 2019-10-17 20:02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장클로드 융커 EU 집행위원장. ⓒ스트라스부르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영국과 유럽연합(EU)이 새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합의안을 마련했다.

    1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장클로드 융커 EU 집행위원장은 이날 "의지(will)가 있는 곳에 합의(deal)도 있다"면서 "우리가 합의안을 마련했다! EU와 영국을 위한 공정하고 균형잡힌 합의안이며, 이는 해결책을 마련하겠다는 우리의 약속을 증명한다"고 밝혔다.

    융커 위원장은 이날부터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리고 있는 EU 정상회의에 참석한 수반들이 이 합의안을 지지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이번 합의안과 관련해 "우리는 통제권을 되찾아올 수 있는 아주 새로운 합의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EU와 영국은 이날 오후 시작되는 EU 정상회의를 앞두고 막판 협상을 벌여왔다.

    EU 각국이 합의안을 승인하고 유럽의회와 영국의회가 이를 비준하는 절차를 거치면, 영국은 예정대로 31일 23시(그리니치표준시·GMT) EU를 떠날 수 있다. 지난 2016년 6월 영국이 국민투표에서 브렉시트를 결정한 지 3년 4개월 만이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