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표원, 휴대폰케이스·요가매트 등 합성수지 안전관리대상 지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4일 00:23:56
    국표원, 휴대폰케이스·요가매트 등 합성수지 안전관리대상 지정
    유해물질 안전관리 강화…피부에 지속적으로 접촉하는 생활용품 대상
    기사본문
    등록 : 2019-10-20 11:00
    배군득 기자(lob13@dailian.co.kr)
    유해물질 안전관리 강화…피부에 지속적으로 접촉하는 생활용품 대상


    휴대폰케이스, 요가매트를 비롯해 일상에서 피부에 지속적으로 접촉해 유해물질 전이 우려가 있는 합성수지 재질 생활용품에 대한 안전관리가 강화된다.

    국가기술표준원은 합성수지제품을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상 안전기준 준수대상 생활용품으로 지정하고, 제품안전기준을 마련한다.

    해당 제품들은 사용 과정에서 피부와 지속적으로 접촉되고, 사용 중 발생하는 땀 등으로 인해 유해물질이 용출돼 우리 몸으로 전이될 수 있다. 이에 따라 제품에 함유된 유해물질에 대한 안전관리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합성수지제품’을 안전기준 준수대상 생활용품으로 추가하는 내용의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 시행규칙을 21일 개정·공포한다.

    이와 함께 관리대상 제품 종류 및 유해물질 기준 등을 규정한 세부 안전기준 제정 절차가 완료되면 1년 유예기간 이후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합성수지제품이 안전기준 준수대상 생활용품으로 지정되면, 제조업자 및 수입업자는 강제 인증 의무는 없지만 제품 출고·통관(수입품일 경우)전에 정부가 정한 안전기준에 적합함을 자율적인 방법으로 확인한 후, 제품에 안전기준에서 정한 표시사항을 표기해야 한다.

    국표원은 합성수지제품이 안전기준 준수대상 생활용품에 포함됨에 따라 일상 생활용품 유해물질에 대한 소비자 우려를 해소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정부는 안전기준 시행 이후에는 시장 감시를 통해 시중에 유통되는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제품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및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데일리안 = 배군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