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또 연기…EU, 3개월 '탄력적 연기' 합의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2일 15:08:34
    브렉시트 또 연기…EU, 3개월 '탄력적 연기' 합의
    기사본문
    등록 : 2019-10-28 20:52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영국의 EU 탈퇴 ‘브렉시트’ 시한이 내년 1월 31일까지 3개월 연장됐다.

    28일 로이터 등 현지언론은 도날트 투스크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이날 오전 트위터에 EU 27개 회원국이 영국의 브렉시트 '탄력적 연기'(flextension) 요청을 수용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2016년 6월 브렉시트 국민투표 이후 브렉시트가 연기된 것은 이번까지 세 번째다.

    이번에 합의한 ‘탄력적 연기’에 따르면 영국 의회가 내년 이전에 브렉시트 합의안을 비준할 경우 영국이 11월 30일 혹은 12월 31일에도 떠날 수 있게 된다.

    로이터는 “영국 의회 비준 시 최종 시한 전 탈퇴 가능일을 12월 1일이나 내년 1월 1일이다”고 보도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