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부동산시황] 상한제 지역 발표 후 서울 아파트값 0.1% 상승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8일 20:20:56
    [주간부동산시황] 상한제 지역 발표 후 서울 아파트값 0.1% 상승
    일반아파트 0.09% ↑…재건축, 오름폭 커지며 0.21% ↑
    기사본문
    등록 : 2019-11-08 13:42
    원나래 기자(wiing1@dailian.co.kr)
    ▲ 지역별 주간 아파트 변동률.ⓒ부동산114

    6일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대상 지역이 발표된 가운데 서울 아파트값은 0.1%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규제가 강화된 곳이나 규제가 풀린 곳 모두 아직까지는 분위기가 가격에 반영되지는 못한 모습이다.

    8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0.1% 올라 21주 연속 상승했다. 일반 아파트는 0.09% 올랐고, 재건축은 지난주(0.12%)보다 오름폭이 커지면서 0.21% 상승했다. 이 밖에 신도시와 경기·인천은 각각 0.04%, 0.03% 올라 강보합세가 이어졌다.

    서울에서는 ▲강남(0.29%) ▲송파(0.14%) ▲강동(0.12%) ▲강북(0.12%) ▲구로(0.12%) ▲광진(0.10%) ▲노원(0.09%) ▲금천(0.08%) 등의 순으로 올랐다.

    신도시는 ▲분당(0.14%) ▲중동(0.10%) ▲동탄(0.06%)이 올랐고, ▲산본(-0.05%) ▲일산(-0.03%)은 하락했다.

    경기·인천은 ▲의왕(0.14%) ▲수원(0.13%) ▲과천(0.12%) ▲광명(0.11%) ▲안양(0.07%) ▲성남(0.06%) ▲용인(0.06%) 등 경기 남부권 중심으로 상승했다. 반면 계속된 아파트 공급 여파로 ▲오산(-0.05%) ▲안산(-0.03%) ▲평택(-0.02%) 등은 하락했다.

    전세시장은 서울이 0.04% 상승해 오름세가 이어졌고, 신도시와 경기·인천은 각각 0.03%, 0.04% 상승했다.

    서울은 ▲강남(0.16%) ▲금천(0.10%) ▲은평(0.09%) ▲구로(0.07%) ▲양천(0.06%) ▲송파(0.05%) ▲관악(0.04%) 등이 올랐고, ▲강동(-0.02%)은 떨어졌다.

    신도시는 ▲동탄(0.07%) ▲광교(0.07%) ▲위례(0.07%) ▲분당(0.05%) ▲김포한강(0.05%) ▲평촌(0.04%) ▲산본(0.04%) 등이 오른데 반해, ▲일산(-0.07%)은 새아파트 입주 여파와 전세수요 감소로 하락했다.

    경기·인천은 ▲안양(0.14%) ▲수원(0.10%) ▲용인(0.10%) ▲의왕(0.10%) ▲의정부(0.06%) ▲광명(0.05%) 등이 올랐고, 아파트 입주가 이어지고 있는 ▲평택(-0.03%) ▲안산(-0.01%) ▲시흥(-0.01%) 등은 하락했다.[데일리안 = 원나래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