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심 교수 11일 추가기소…조국 소환 '초읽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4일 13:29:23
    정경심 교수 11일 추가기소…조국 소환 '초읽기'
    지난달 23일 구속 후 6차 조사...조국 동생 구속기한 연장
    기사본문
    등록 : 2019-11-09 16:39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지난달 23일 구속 후 6차 조사...조국 동생 구속기한 연장

    검찰이 조국 전 장관의 배우자인 정경심 교수를 다시 불러 조사했다.

    9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반부패2부(부장검사 고형곤)는 지난 8일 정 교수를 6번째 불러 조사했고 이날은 소환하지 않았다. 정 교수의 사모펀드 비리, 입시부정, 증거인멸 등 혐의 조사의 마무리 수순이다.

    검찰은 구속 기간이 만료되는 오는 11일 정 교수를 재판에 넘길 예정이다.

    검찰은 지난 5일 조 전 장관의 서울대 연구실을 처음 압수수색하고 최근에는 일부 계좌에 대한 영장도 발부받았다.

    한편, 검찰은 건강상의 이유로 사흘째 조사에 불응한 조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 모씨(전 웅동학원 사무국장·수감 중)의 구속기한을 오는 19일까지로 연장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