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45

[내일날씨] 수능날(14일) 한파주의보…아침 기온 영하

  • [데일리안] 입력 2019.11.13 16:14
  • 수정 2019.11.13 16:16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13일 밤 서울과 인천에 올가을 첫 한파 특보가 발효된다. 수능일인 14일 아침에는 기온이 뚝 떨어져 영하권인 곳이 많겠다.

13일 기상청은 오후 11시부터 서울, 인천, 경기 광명·과천·안산·시흥 등, 서해 5도, 강원 철원·화천·춘천 등에 한파주의보가 발효된다고 발표했다.

서울과 인천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지는 건 올 가을 들어 처음이다.

밤 사이 기온이 떨어지는 일부 중부내륙과 경북내륙에는 눈이 오는 곳도 있겠다. 강원 높은 산지에는 눈이 조금 쌓이기도 하겠다.

수능 당일인 14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이 -3도, 인천 -1도, 광명 -2도, 철원 -6도, 춘천 -4도 등으로 예보됐다.

갑작스러운 한파는 이날 오후부터 북쪽의 차고 건조한 공기가 남하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기상청은 "14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5~10도가량 더 낮겠다"며 "특히 수험생들은 체온유지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