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경리 "정진운과 애칭은 자기, 사랑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5일 21:27:25
    '섹션TV' 경리 "정진운과 애칭은 자기, 사랑해"
    기사본문
    등록 : 2019-11-15 08:30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가수 경리가 동료 정진운과 열애 스토리를 밝혔다.방송 캡처

    가수 경리가 동료 정진운과 열애 스토리를 밝혔다.

    14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메인MC 경리는 정진운과 열애설에 대해 직접 밝혔다.

    둘은 2년째 열애 중이다.경리는 "열애설이 터진 날 자다가 일어나 휴드폰을 봤는데 연락이 몇십 통 연락 와 있더라. 너무 놀랐다. 열심히 잘 만나겠다"고 미소 지었다.

    경리는 "서로 지인이 겹쳐 여러 번 봤었는데 2017년쯤에 같은 프로에 출연하게 됐다. 그 프로그램 거의 마지막쯤에 사귀기로 결정했다"며 "(열애를) 숨기지 말고 다니자 해서 모자도 쓰지 않고 만났다. 다들 친구로 생각하셨던 거 같다"고 설명했다.

    현재 정진운은 군 복무 중이다. 경리는 "기사가 나갔을 때 정진운과 연락이 됐다. 가장 먼저 내게 괜찮냐고 물어보더라. 서로 거짓말하지 말자고 해서 인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경리는 또 "(정진운이) 훈련소에 있을 때 편지를 매일 썼다. 정진운도 답장을 해줬다. 스케줄 없는 날에는 면회도 갔다"고 전했다.

    애칭은 '자기'라고 밝힌 경리는 "군 복무 기간이 1년 남았다. 열심히 잘하고 추운데 감기 조심해라. 사랑해"라며 정진운에게 달달한 영상 편지를 보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