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100억원 물량 '에어컨 역시즌 행사' 연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8일 16:38:51
    현대백화점, 100억원 물량 '에어컨 역시즌 행사' 연다
    다음달 1일까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와 아울렛서 진행
    기사본문
    등록 : 2019-11-17 06:00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 ⓒ현대백화점

    본격적인 한파가 몰려오는 가운데 현대백화점이 대규모 에어컨 할인전을 연다.

    현대백화점은 내달 1일까지 연중 최저가 수준의 '에어컨 역시즌 특별전'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와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송도점, 현대시티몰 가든파이브점에서 진행된다.

    삼성전자·LG전자의 2019년 에어컨 신상품을 최초판매가 대비 최대 40% 할인 판매하며, 물량 규모만 100억원 수준이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삼성전자 무풍클래식 19평형 2in1(241만원), LG전자 듀얼 프리미엄 17평형 2in1(395만원) 등이다.

    또한 행사 기간 현대백화점카드로 구매한 고객에게 금액대별(100·300·500만원 이상 구매시)로 7.5% 현대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아울러 행사 기간 다이슨 청소기, 밀레 세탁기 등 인기 프리미엄 가전제품 50여 종도 최초판매가 대비 최대 25%까지 할인 판매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구매 시기와 상관없이 원하는 물건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하려는 '가성비' 소비 트렌드가 늘고 있어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다양한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해 협력사의 재고 소진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