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1℃
온흐림
미세먼지 14

미래에셋대우, 2019 트리플A 컨트리 어워즈 수상

  • [데일리안] 입력 2019.12.16 16:04
  • 수정 2019.12.16 16:05
  • 이미경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16일 글로벌 금융전문지 디 에셋(The Asset)에서 주관하는 2019년 트리플 A 컨트리 어워즈(Triple A Country Awards)에서 올해 한국 기관이 발행한 해외 공모 채권 중 Best FIG(Financial Institutions Grop) Bond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4월 총 6억 불 규모로 3년, 5년 'Dual-Tranche' 구조 미 달러화 공모 채권을 발행 한 바 있다. 이 가운데 3년 물은 순수 증권사로서 전 세계 최초로 발행한 사회적 책임 투자(Social Responsibility Investment, 이하 SRI) 채권이었다.

디 에셋은 미래에셋대우가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SRI 채권 시장에 새로운 투자 기회 제시는 물론 시장 활성화에 기여했다고 밝히며, 국내 기업 최초로 만기 구조를 다변화해 지속 가능 채권과 선순위 채권을 동시에 발행함으로써 새로운 발행 구조를 제시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고 전했다.

사회적 책임 투자(SRI) 채권은 발행 대금을 친환경, 친사회적 목적을 위해서 사용하는 채권으로 최근 전 세계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면서 발행이 증가하고 있는 상품이다.

발행에 참여했던 한 관계자는 미래에셋대우는 작년 11월 해외채권시장에서 성공적으로 데뷔한데 이어, 올해 4월 SRI 채권과 선순위 채권 6억 불 Dual-Tranche의 성공적인 발행을 통해 투자자 저변을 확대했다고 평가했다.

또한 국제시장에서 대한민국 선도증권사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고 글로벌 증권업계에 사회적 책임 투자의 새로운 벤치마크를 수립했다고 전했다.

한편 The Asset은 1999년에 설립된 아시아를 기반으로 하는 국제금융 정보지로 20년 가까운 역사를 가지고 있는 Triple A Awards를 통해 매년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뛰어난 성과를 거둔 기관과 딜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