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
맑음
미세먼지 26

'정직한 후보' 라미란 "물 들어올 때 노 젓고 싶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1.28 16:15
  • 수정 2020.01.28 16:16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배우 라미란이 영화 배우 라미란이 영화 '정직한 후보'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배우 라미란이 영화 '정직한 후보'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28일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정직한 후보'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라미란은 "대놓고 코미디를 지향하는 영화"라며 "최선을 다해서 웃겨보자라는 생각에서 연기했다"고 전했다.


드라마 '블랙독'에서도 활약 중인 라미란은 "'물 들어올 때 노저어라'라는 말이 있듯, 불러주실 때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하고 있다"며 "언제 또 주인공을 해보겠느냐"고 웃었다.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이 제일 쉬운 3선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이 선거를 앞둔 어느 날 하루아침에 거짓말을 못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다. 2월 12일 개봉.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