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9 10시 기준
확진환자
10423 명
격리해제
6973 명
사망
204 명
검사진행
15509 명
5℃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46

맨시티 안쓰러운 클롭 감독 “무슨 잘못이 있겠나”

  • [데일리안] 입력 2020.02.16 14:04
  • 수정 2020.02.16 14:04
  • 김윤일 기자 (eunice@dailian.co.kr)

맨체스터 시티에 위로의 뜻을 나타낸 클롭 감독(왼쪽). ⓒ 뉴시스맨체스터 시티에 위로의 뜻을 나타낸 클롭 감독(왼쪽). ⓒ 뉴시스

리버풀의 위르겐 클롭 감독이 맨체스터 시티를 강타한 재정적 페어플레이(FFP) 위반 징계에 대해 위로를 보냈다.


클롭 감독은 16일(한국시간) 노리치시티와의 프리미어리그 경기를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맨시티 선수단을 향해 "사실 그들이 무슨 잘못이 있겠나"라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이어 "맨시티는 그저 축구를 열심히 했을 뿐이다. 특히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그동안 맡았던 팀들마다 수준 높고 멋진 축구를 선보였다. 현재 상황은 그저 안쓰러울 뿐"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맨시티의 규칙 위반 여부에 대해서는 잘 모르겠다. 다만 유럽축구연맹(UEFA)은 그들이 지키지 않았다고 판단했다"면서 "맨시티의 항소 결과를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UEFA는 맨시티가 2012년부터 2016년까지 FFP룰을 위반했다며 2020-2021시즌부터 2시즌간 UEFA가 주관하는 유럽클럽대항전에 출전하지 못하는 징계를 내렸다. 이에 맨시티는 즉각 항소의 뜻을 나타냈고, 시비를 가리는데 적지 않은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