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1 10시 기준
확진환자
9786 명
격리해제
5408 명
사망
162 명
검사진행
16892 명
14℃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49

정부, 내일부터 약국·우체국에 마스크 1日 350만장 공급

  • [데일리안] 입력 2020.02.26 17:39
  • 수정 2020.02.26 17:39
  • 이슬기 기자 (seulkee@dailian.co.kr)

마스크 수급안정 TF 회의…1인 5매 구매제한

대구 의사회 등 TK 지역엔 별도 150만장씩 공급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의 확산으로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명동의 한 약국 앞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관광객의 너머로 마스크 제품 박스가 쌓여 있다. (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의 확산으로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명동의 한 약국 앞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관광객의 너머로 마스크 제품 박스가 쌓여 있다. (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정부가 이르면 27일 오후부터 약국과 우체국, 농협 등 공적 판매처에 매일 마스크 350만장씩 공급하기로 했다. 1인당 구매 수량은 5매로 제한하고, 대구·경북 등 수요 폭증 지역과 의료기관 등에 별도 수량을 배분한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26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마스크 수급 안정 추가조치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이에 따라 공급되는 350만 장 중 240만장은 전국 2만4000여 곳 약국에 100장씩 공급하고, 110만장은 읍면지역 우체국 1400곳과 서울·경기 외 지역 농협 1900곳에 우선 공급된다.


또 의료기관과 대구 의사회에는 하루 50만장씩 공급하고, 대구·경북 지역에는 하루 100만장씩 공급한다.


정부는 전날 마스크 일일 생산량의 50% 이상을 공적 판매처에 출고하도록 하는 긴급수급조정조치 개정으로 하루 500만장을 공적 판매처에 출고하도록 한 바 있다.


정부는 주기적으로 마스크 수급 안정 추가 조치 TF를 열어 마스크 판매가격과 판매 수량은 물론 수출제한조치 이행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