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7 10시 기준
확진환자
10331 명
격리해제
6694 명
사망
192 명
검사진행
20650 명
16.6℃
맑음
미세먼지 88

동서발전, 특별안전점검 시행…사고 예방 최우선

  • [데일리안] 입력 2020.03.27 10:21
  • 수정 2020.03.27 10:21
  • 박유진 기자 (rorisang@dailian.co.kr)

한국동서발전 특별안전점검단이 게획예방정비공사 현장을 차장 안전 점검활동을 벌이고 있다.ⓒ한국동서발전한국동서발전 특별안전점검단이 게획예방정비공사 현장을 차장 안전 점검활동을 벌이고 있다.ⓒ한국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은 특별안전점검단이 계획예방정비공사 현장을 찾아 안전점검 활동을 벌였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월 발족된 동서발전의 특별안전점검단은 대내외 안전 전문가가로 구성된 조직이다. 사내 안전 전문가를 비롯해 협력사, 외부 안전전문기관, 안전학과 전공교수, 시민단체 등 다양한 안전 전문가들이 포함돼 있다.


점검단은 이번 활동에서 현장 안전 확보를 위해 계단, 통로, 사다리 등 작업환경 기본시설을 점검했다. 추락, 협착, 감전 등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고위험작업 현장도 집중적으로 살펴봤다.


동서발전은 안전하고 건강한 작업장 환경 조성을 위해 상반기 계획예방정비 공사 기간 중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는 데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출입자를 대상으로 일일 체온 측정을 실시하고. 작업 전 툴박스미팅(TBM)을 최소단위로 시행하고 있으며, 식사 시간도 그룹별로 분리 운영 중이다.


특별 안전점검단 또한 연간 4차에 걸쳐 운영할 계획이다. 지난 2월 1차 특별 안전점검(동해, 호남)을 실시한데 이어, 이번 달 12일부터 27일까지 호남, 울산, 당진, 일산 순으로 2차 점검을 완료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안전 최우선 경영을 실천하는데 역점을 두고, 국민 눈높이에 맞는 안전점검 체계 구축과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