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7.5℃
구름조금
미세먼지 45

포스코건설, 말레이시아에 5.5억달러 복합화력발전소 수주

  • [데일리안] 입력 2020.03.19 11:51
  • 수정 2020.03.19 11:58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말레이시아 발전시장 첫 진출…1200MW급 발전소 건설

2018년 11월 우선협상자 선정 이어 지난 13일 본계약 체결

풀라우인다 복합화력 조감도 ⓒ포스코건설풀라우인다 복합화력 조감도 ⓒ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말레이시아에서 5억5000만달러(6611억원)규모의 복합화력발전소를 수주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3일 말레이시아 최대 공업지역인 셀랑고르에 있는 풀라우인다 섬에 조성되는 1200MW급 가스복합화력발전소 건설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복합화력발전소는 말레이시아 디벨로퍼인 테드맥스, 셀랑고르주 정부 산하의 투자회사인 월드와이드와 한국전력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발전소가 완공되면 현지 인구 약 백만명이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을 생산할 수 있어, 매년 4%씩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말레이시아 전력수급 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포스코건설은 설명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2018년 11월 일본 미쓰비시 상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멘스 등 글로벌기업들과의 경쟁에서 기술력과 프로젝트 수행 능력을 인정받아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6개월이며 EPC(설계·구매·시공)사업을 일괄 수행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국내는 물론 중남미 등 해외에서 수행한 다수의 복합화력발전소 건설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주에 성공했다”며 “말레이시아에서 처음 수주한 이번 사업을 발판으로 최근 정부의 신남방정책으로 경제 협력을 맺고 있는 동남아 국가에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