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15.8℃
구름조금
미세먼지 52

[코로나19] 수협중앙회·수협은행 임원진, 임금반납 동참

  • [데일리안] 입력 2020.04.01 09:15
  • 수정 2020.04.01 09:15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수협중앙회와 Sh수협은행 임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국가적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공직유관단체 가운데 처음으로 임금반납에 동참하기로 했다.ⓒ수협중앙회수협중앙회와 Sh수협은행 임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국가적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공직유관단체 가운데 처음으로 임금반납에 동참하기로 했다.ⓒ수협중앙회

수협중앙회와 Sh수협은행은 임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이하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가적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공직유관단체 가운데 처음으로 임금반납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임준택 수협중앙회장과 홍진근 지도경제사업대표이사, 이동빈 수협은행장은 월급여의 30%를 이번 달부터 오는 6월까지 3개월 동안 반납키로 했다. 나머지 상임임원과 집행간부 등도 3개월 동안 월급여의 20%를 반납하기로 했으며, 반납된 급여는 코로나19로 인해 큰 어려움을 겪는 어업인을 돕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임 회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범정부적 노력에 동참하고 국민과 고통을 함께 나누자는 뜻에서 임금반납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어업인과 지역사회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통해 공직유관단체로서의 사회적 역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