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90 명
격리해제
10467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865 명
19.8℃
튼구름
미세먼지 49

지식산업센터 1분기 승인건수 역대 최다…1인기업 증가에 인기

  • [데일리안] 입력 2020.05.24 07:00
  • 수정 2020.05.24 06:08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지원 시설, 공공맞춤형 공간, 다양한 편의시설 장점

현대 테라타워 광명 투시도ⓒ현대엔지니어링현대 테라타워 광명 투시도ⓒ현대엔지니어링


사업체들이 업무공간을 지식산업센터로 옮겨가고 있다. 입주기업을 위한 지원 시설, 공공맞춤형 공간 등 차별화된 설계 및 서비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편의시설도 함께 구성돼 워라밸을 누릴 수 있다는 장점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24일 한국산업단지공단 자료 분석 결과 지난해 지식산업센터는 149건이 승인돼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올 1분기 역시 역대 1분기 중 가장 높은 수치인 51건을 기록했다.


지식산업센터는 도시형 제조업, 지식기반산업, 정보통신 관련 기업과 지원시설이 입주할 수 있는 지상 3층 이상의 집합건축물을 말한다.


입주 업종 제한으로 유사 업종이 모여 시너지를 내는 집적효과가 가능하며, 자족시설용지에 지을 수 있어 교통, 편의시설 등 인프라가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가운데 1인 창조기업과 스타트업 같은 소규모 기업들의 뚜렷한 증가 추세, 제2의 벤처 창업 열풍은 기업들의 지식산업센터로 이동을 더욱 가속화할 것이란 전망이다.


실제 우리나라는 1인 창조기업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013년 7만 7009개였던 1인 창조기업은 2015년 24만9774개로 급증하더니 2018년에는 27만7375개로 집계됐다. 6년간 약 4배 증가한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굳이 큰 사무실이 필요 없는 소규모 기업들에게 다양한 크기의 사무공간을 구성하고 합리적인 임대료에 회의실, 화장실, 피트니스 센터, 카페 등 편의시설을 갖춘 지식산업센터는 최적의 업무공간으로 인식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처럼 관심이 높아진 지식산업센터는 수도권 곳곳에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먼저 광명에서는 현대엔지니어링이 6월 ‘현대 테라타워 광명’ 지식산업센터를 분양한다. 광명시 하안동 일대 지하 5층~지상 16층, 연면적 약 9만9000여㎡ 규모로 조성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같은 달 하남 감일지구에서 ‘현대 테라타워 감일’도 공급한다. 지하 4층~지상 8층, 연면적 5만7000여㎡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근생시설, 운동시설이 함께 구성된다. 메인 로비에는 입주사 방문 고객과 미팅을 할 수 있는 오픈 라운지가 마련되며, 선큰정원, 옥상정원을 비롯해 담소마당, 꽃향기원, 암석원, 푸른마당 등의 휴게시설도 구성된다.


구리갈매지구에서는 금강주택이 ‘구리갈매 금강펜테리움 IX타워’를 분양 중이다. 지하 3층~지상 10층, 연면적 약 17만3201㎡ 규모로 구리갈매지구 내 예정된 사업지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지식산업센터로 조성된다.


이 밖에 서울시 구로 항동지구에서는 SK건설이 ‘구로 SK V1 센터’를 분양하고 있다. 지하 4층~지상 11층, 연면적 약 5만5000여㎡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근린생활시설, 업무시설로 구성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