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90 명
격리해제
10467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865 명
20.5℃
튼구름
미세먼지 52

현대백화점 “동영상 속 아이템 터치해 구매 하세요”

  • [데일리안] 입력 2020.05.24 06:00
  • 수정 2020.05.23 18:21
  •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영상 속 태그 표시해 시청 중 터치하면 바로 구매 연결

신상품 룩북 등 다양한 콘셉트의 영상 매월 선보일 예정

“고객에게 쇼핑 재미와 편의성 제고”

ⓒ현대백화점ⓒ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상품과 구매 정보를 동시에 담은 새로운 형태의 동영상 콘텐츠를 국내 유통업계에서 처음 선보인다. 온라인몰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재미(FUN)와 이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차별화 전략의 일환이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25일부터 상품 정보와 구매 기능을 함께 담은 동영상 콘텐츠인 ‘비디오매거진’을 공식 온라인몰 ‘더현대닷컴’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비디오 매거진’은 시즌별 인기 상품을 선별해 동영상 콘텐츠로 제작되며, 고객들이 더현대닷컴에 들어가면 메인화면에 자동으로 재생된다. 기존 더현대닷컴 메인화면에는 ‘봄 트렌치코트 특집전’·‘향수 선물전’ 등 포스터나 사진 형태의 광고가 선보였었다.


특히, ‘비디오 매거진’은 영상 속 모델이 입고 있는 상품마다 태그(상품 이름 등 설명)를 표시해 고객이 태그를 터치(클릭)하면 관심 상품으로 등록되며, 더현대닷컴의 해당 상품 구매 페이지로 연결되는 기능도 갖추고 있다. 영상을 즐기는 동시에 상품 구매까지 가능하도록 고객 편의를 높인 것이다.


또한 독창적인 스토리에 10~20여개 상품을 한 번에 소개해준다. 1분 가량의 짧은 영상에 결혼식·집꾸미기·홈트레이닝 등 다양한 테마에 맞춰 여러 가지 상품을 보여주는 식이다.


예를 들어 결혼식 하객룩을 테마로 한 영상에는 각자 다른 옷을 입은 모델 두 명이 화면 속에 등장하고, 코디에 대한 전문가 코멘트가 이어지면서 더 나은 스타일링을 찾는 식이다.


현대백화점은 ‘신상품 룩북(패션 관련 제품에 대한 정보를 담은 책자)’을 콘셉트로 한 ‘비디오매거진’을 우선 선보인 뒤, 앞으로 매월 2~3개의 ‘비디오매거진’을 제작해 올 연말까지 총 20여 개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 공식 SNS 계정과 공식 어플리케이션 푸시(알림), 카카오톡 메시지 등 현대백화점 커뮤니케이션 채널에서도 ‘비디오매거진’을 활용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지난해 중국에서 열린 ‘MWC 2019 상해’에서 관심 상품 등록, 구매 연결 등 동영상을 통해 고객들과 상호 작용이 가능한 ‘오토 트래킹’ 기술을 접하게 됐다”며 “이를 더현대닷컴에 접목해 고객들의 쇼핑 재미와 편의성을 제고하고, SNS 등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통해 더현대닷컴의 콘텐츠를 자연스럽게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시범 테스트 기간 고객들 반응도 좋았다. 지난 1월 테스트 버전의 ‘비디오매거진’을 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 현대백화점 공식 SNS 계정에 등록했는데, 다른 콘텐츠에 비해 ‘비디오매거진’의 평균 시청 시간이 6배가량 높았으며, 이를 공유한 고객도 네 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백화점은 이에 앞서 첨단 IT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해 운영 중이다. 지난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고객이 검색한 옷과 어울리는 상품을 추천해주는 ‘AI 코디’ 서비스를 더현대닷컴의 의류 상품 총 30만 개에 적용했는데, 이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이용하지 않는 고객보다 2.5배 더 머무르고, 서비스 재이용률도 88%에 달하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