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3 00시 기준
확진환자
14770 명
격리해제
13817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7798 명
28.1℃
온흐림
미세먼지 30

SK실트론, ‘구성원과 함께 하는 행복 헌혈’ 시행

  • [데일리안] 입력 2020.07.09 14:20
  • 수정 2020.07.09 14:20
  • 이홍석 기자 (redstone@dailian.co.kr)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혈액 부족 극복 위해 혈액 안전망 구축 지원

전국 최고 혈액 부족 대구·경북 지역사회 위한 사회적 가치 지속 창출

장용호 SK실트론 사장이 ‘구성원과 함께 하는 행복 헌혈’ 캠페인에 동참해 헌혈을 하고 있다.ⓒSK실트론장용호 SK실트론 사장이 ‘구성원과 함께 하는 행복 헌혈’ 캠페인에 동참해 헌혈을 하고 있다.ⓒSK실트론

글로벌 반도체 웨이퍼 제조기업 SK실트론(대표 장용호)은 9일부터 1달간 ‘구성원과 함께 하는 행복 헌혈’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헌혈 캠페인은 대구 경북혈액원과 함께 진행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혈액 부족 사태를 극복하고 혈액 안전망(Safety Net) 구축에 도움을 주기 위해 이뤄졌다.


SK실트론 구성원들의 혈액은 코로나19의 첫 집단감염지역인 대구 경북지역에 우선 공급된다. 대구 경북지역은 타 지역 대비 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한 상황으로 지난 2월부터 현재까지 헌혈 행사가 진행되지 않고 있어 전국에서 혈액이 가장 부족한 지역이다.


대구경북혈액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누적 혈액량은 전년 동기 대비 약 27% 감소하면서 현재 혈액 재고가 적정수준 기준인 5일분에 크게 못 미치는 2일분 수준이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는 SK실트론 임직원수는 첫째날인 9일 기준 300여명으로 캠페인 진행 기간이 1달인만큼 참여자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한편 SK실트론은 지난 3월에 4억원 상당의 마스크와 손 세정제 등 방역용품을 대구·경북 지역에 지원했으며 사내에서는 구미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신청을 받아 임직원들이 이들 업체를 우선 이용하는 등 지역상권 살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또 4월에는 4억원의 지역사랑상품권을 구입하고 구미지역 내 위치한 중소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마스크와 손 세정제 등 방역용품도 지원하는 등 구미지역의 안전보건과 지역상권을 도우며 다각적으로 코로나19로부터의 안전망(Safety Net) 구축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고 있다.


장용호 SK실트론 사장은 "수혈이 필요한 분들의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구성원들의 헌혈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SK실트론은 지역사회의 다양한 어려움(Pain Point)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