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5 00시 기준
확진환자
15039 명
격리해제
13901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1618 명
27.1℃
실 비
미세먼지 32

북한에 물건 배송한 아마존…대북제재 위반 벌금

  • [데일리안] 입력 2020.07.09 16:59
  • 수정 2020.07.09 16:59
  • 이나영 기자 (ny4030@dailian.co.kr)

세계적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대북제재 위반으로 미국 정부에 벌금을 납부한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폭스뉴스는 8일(현지시간) 아마존이 북한을 비롯해 쿠바, 이란, 시리아, 크림공화국 등 제재 국가와 거래한 사실을 인정하고 미국 재무부에 13만4523달러(한화 약 1억6000만원)를 벌금으로 납부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아마존은 북한과 쿠바, 이란 거주자나 해당 국가의 해외 주재원들에게 상품을 판매한 뒤 미국 정부에 신고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폭스뉴스는 아마존에 대한 벌금은 10억 달러(1조1955억원)에 달할 수 있었다고 보도했다. 아마존의 벌금이 비교적 적은 이유에 대해 재무부 관계자는 "제재 위반 수준이 심하지 않고 스스로 위반 사실을 밝혔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북한 등 제재 대상 국가에서 아마존에 상품을 주문하는 것이 가능했던 것은 아마존 주문시스템의 문제점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 크림공화국(Crimea)의 경우 'C' 대신 'K'로 주소를 입력하면 아마존이 제재 대상 국가로 인식을 하지 못한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아마존은 거래시스템을 수정해 제재 대상 국가들로부터의 상품 주문을 자동으로 분류해 차단할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